다리 위에 가난한 시인

푸르른 산천을 육안으로 보듬고

흐르는 물에 두 손을 모은다